Blue Code Hero Background
Press Release
PRESS RELEASE

아카마이, 원스톱 인테리어 플랫폼 ‘오늘의집’에 이미지 매니저 솔루션 공급

- ‘오늘의집’ 사용자 체험 개선과 효율적인 인프라 운영을 위한 이미지 매니저 솔루션 적용
- 아카마이 클라우드 기반의 방화벽인 코나 사이트 디펜더도 적용해 웹, 디도스 공격 방어
- 아카마이, 콘텐츠 다각화와 대량화에 대비하는 이커머스, 스타트업 분야에 솔루션 제공 박차

Korea – Seoul | July 07, 2021

Share

안전하고 원활한 디지털 경험을 위한 인텔리전트 엣지 플랫폼을 제공하는 아카마이(아카마이코리아 대표 이경준, www.akamai.co.kr)가 원스톱 인테리어 플랫폼 ‘오늘의집’을 운영하는 버킷플레이스와 협력한다고 밝혔다.

버킷플레이스는 아카마이의 솔루션인 ‘이미지 매니저’와 ‘코나 사이트 디펜더’ 등을 도입해 더욱 안전하고 원활한 ‘오늘의집’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고 밝혔다. 버킷플레이스는 원스톱 인테리어 플랫폼 ‘오늘의집’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오늘의집’은 유저들이 취향에 맞는 인테리어를 찾고, 이를 구현하기 위한 가구&소품을 구매하고, 시공 전문가까지 탐색하는 등 집을 가꾸는데 필요한 모든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오늘의집’은 콘텐츠와 커머스, 커뮤니티가 결합된 서비스로, 이 중 인테리어 콘텐츠는 주로 사진과 영상을 통해 다루고 있다. 점점 많아지고 다양해지는 콘텐츠를 제공하고 여러 위험을 대비하고자 아카마이의 ‘이미지 매니저(Image Manager)’와 클라우드 보안 솔루션 ‘코나 사이트 디펜더(Kona Site Defender)’를 도입했다. 이로써 ‘오늘의집’의 커뮤니티 서비스를 비롯해 스토어, 시공 중개 서비스 등을 더욱 안전하고 원활하게 제공하게 됐다.

이미지 매니저는 모든 디바이스와 브라우저에 가장 적합한 품질, 포맷, 크기 조합으로 이미지와 영상을 지능적으로 최적화하는 솔루션이다. 지능적으로 계산된 정확한 압축률을 적용해 용량은 최대한 줄이면서 육안으로는 차이가 느껴지지 않는 수준의 품질을 제공한다.

코나 사이트 디펜더는 아카마이의 웹 애플리케이션 방화벽으로, 웹 공격과 디도스(DDoS) 공격을 방어하고 웹사이트 및 애플리케이션의 다운타임과 데이터 유출을 예방한다. 클라이언트 레퓨테이션을 추가로 적용하면 IP 주소에 대한 리스크 점수를 분석해 보안 의사 결정의 정확성을 크게 개선할 수 있다.

김진식 버킷플레이스 테크 리드는 "아카마이 솔루션을 적용해 ‘오늘의집’이 더욱 안전하고 원활한 서비스 제공을 할 수 있게 됐다”며, “고객의 정보를 지키기 위한 철저한 보안에 힘쓰는 동시에 원활한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의 편의를 증대시키고, 세계 최대 네트워크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는 아카마이솔루션을 통해 향후 미래에도 활용할 다양한 콘텐츠를 성공적으로 전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경준 아카마이코리아 대표는 “이커머스와 스타트업 기업이 콘텐츠 다각화와 대량화에 시동을 걸면서 효율적인 운영을 위한 솔루션에 대한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며, “아카마이의 이미지 매니저와 코나 사이트 디펜더를 통해 고객 경험을 향상시키고 사용자의 민감한 정보를 안전하게 관리하고 외부 공격을 방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Akamai 소개

아카마이는 온라인 라이프를 지원하고 보호한다. 전 세계 대표적인 기업들은 매일 수십억 명의 사람들의 생활, 업무, 여가를 지원할 디지털 경험을 구축하고, 전송하고, 보호하기 위해 아카마이를 선택한다. 클라우드에서 엣지까지 전 세계에서 가장 분산된 컴퓨팅 플랫폼을 구축한 아카마이는 고객의 애플리케이션 개발과 실행이 용이하도록 도우며, 사용자와 가까운 곳에서 경험을 제공하고 위협을 먼 곳에서 방어한다. Akamai의 보안, 컴퓨팅, 전송 솔루션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려면 akamai.com 및 akamai.com/blog를 방문하거나 TwitterLinkedIn에서 Akamai Technologies를 팔로우하시기 바랍니다.

버킷플레이스 소개

No.1 Lifestyle Tech Company를 지향하는 버킷플레이스는 원스톱 인테리어 플랫폼 ‘오늘의집’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유저들이 자신의 취향에 맞는 인테리어 콘텐츠를 찾고, 현실로 구현하기 위한 가구&소품을 구매 의사결정을 하며, 크고 작은 공사가 필요할 때 믿을 만한 시공 전문가까지 탐색하는 등 집을 가꾸는데 필요한 모든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오늘의집’은 업계 최초 누적 다운로드 수 1000만 돌파, 누적 거래액 1조원 이상을 기록하며 인테리어 산업 혁신을 주도하고 있다.